BLOG main image
nan(at)unjena.com
분류 전체보기 (928)
언제나 리모델링.. (138)
언제나 잡답하기.. (107)
언제나 리뷰하기.. (271)
언제나 소식모음.. (206)
언제나 습작하기.. (74)
언제나 좋은정보.. (116)
언제나 이티에프.. (15)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Visitors up to today!
Today hit, Yesterday hit
unjena rss
DNS server, DNS service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06. 12. 24. 16:53
반응형
  이터널 선샤인 SE (2disc 일반케이스 + 아웃박스)  미셸 공드리 감독, 짐 캐리 외 출연
제77회 아카데미 각본상 수상작 짐 캐리의 완벽한 멜로 배우로의 변신.
 <윔블던> 커스틴 던스트, <반지의 제왕> 엘리야 우드의 감칠맛 나는 조연 연기들 영화에서는 볼수 없었던 숨겨진 삭제 장면들 추가!
ONLY DVD 뮤직비디오와 CF 감독으로 명성을 떨친 미셸 공드리 감독 엉뚱한 상상력의 이 시대 최고의 이야기꾼 찰리 카우프만의 만남! <이터널 선샤인>

요즘처럼 외로움에 쩔고 쩔고 쩔을대로 쩔어버린 시점에..
멜로물은 가급적 안 보려고 하지만..
뭐 개봉당시부터 워낙 보고 싶었던 영화라서..
연휴를 틈타 감상하게 되었습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대략 강추!!!!!!

우선 이 영화는
조엘(짐캐리)과 클레멘타인(케이트윈슬렛)의 추억되짚기가 메인코스입니다..
초반에 조엘과 클레멘타인의 만나고 관계가 진전되다가 갑자기 화면이 싹 바뀌어버리는데..
여기서 좀 심하게 당황하긴 합니다만..
영화를 다 보고 다시 처음부터 보는데..
두 번째 보니까 짠...해지더군요..
무슨 말인지는 직접 감상해보시면 아실 겁니다.

이 영화는 한 연인이 서로에 대한 기억을 지우는 내용입니다.
크고작은 다툼이 쌓이고 쌓이며 그 사람과의 기억을 지우고..
그에 대한 반발로 자신 또한 상대방과 관련된 기억을 지워버립니다.

그 기억을 지우는 시술을 하는 의원을 찾아가면..
우선 지우고 싶은 사람과 관련된 모든 물건을 가져오라고 합니다..

왠지 공감되는 장면이었습니다.
흔히들 이별을 맞이하게 되면 상대방과의 기억을 지우기 위해..
그 사람과 관련된 사진이나 물건들을 버리니까요..

조엘 또한 모든 물건을 다 가져다 줍니다.
그리고 시술을 받고..
조엘이 잠들어 있는 동안 기억을 지우는 기술자들이 찾아와 기억을 지우기 시작합니다..

조엘의 기억이 지워지는 그 과정이 오히려 지난 기억들을 되새기는 작용을 하죠..
그렇게 지난 추억들을 되살려가면서 조엘은 그제서야 기억이 사라지길 원치 않게 되지만..
한 번 시작한 작업은 중간에 멈춰지질 않고 계속해서 조엘의 기억을 지워갑니다....

그 과정에서 더더욱 그녀와의 기억을 붙잡으려는 조엘의 노력이.............
음. 스포일러방지상 더 이상의 내용은 언급하지 않겠지만...

사랑하던 사람과의 기억.
과연 그 기억을 모두 지워주겠다고 한다면 선뜻 지워달라고 할 수 있을 지 의문이 듭니다..

조엘과 클레멘타인의 기억이 끝에까지 다다랐을 때,
클레멘타인은 이 기억조차 사라질 거라며 어떡하지? 라고 걱정합니다.
그러자 조엘은 덤덤하게 말합니다.

"즐겨야지."

요즘같은 외로운 시기에 멜로물은 보는 게 조금 거시기하긴 하지만.
모처럼 여러가지 생각을 하게끔 만들면서도 심금을 울리면서도 염장샷도 날려주는..
무척이나 괜찮은 영화였습니다.
잔잔하게 서서히 마음을 적시는 그런 영화입니다.
서서히 적셔오다보니 끝내는 마음이 온통 젖어있더군요.


이 영화.. 꼭 한 번 보시면 좋을 영화라고 봅니다..
아니 두 번 보면 더더욱 좋은 영화라고 봅니다..
두 번째 보면 첫 장면부터 짠~하게 느껴질지도 모릅니다.
최소한 저는 그랬습니다 ^^
강력추천~!!!

덧.
개인적으로 짐캐리는 코믹한 연기보다 이렇게 쓸쓸해보이는 연기가 더 좋습니다..
가만히 보고만 있어도 쓸쓸함이 전해지는 듯합니다..
케이트윈슬렛의 머리색이 꽤 자주 변하는데..개인적으로 파란색이 제일 낫더군요.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저작자표시-비영리-동일조건변경허락 2.5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언제나닷컴

반응형

'언제나 리뷰하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 리뷰] 걸  (4) 2006.12.28
[책 리뷰] 어린왕자  (20) 2006.12.23
[책 리뷰] 천국은 아직 멀리  (20) 2006.1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