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nan(at)unjena.com
분류 전체보기 (719)
언제나 잡답하기.. (108)
언제나 소식모음.. (197)
언제나 감상하기.. (211)
언제나 습작하기.. (74)
언제나 좋은정보.. (124)
언제나 결혼생활.. (4)
«   2017/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Graph
5,135,989 Visitors up to today!
Today 470 hit, Yesterday 1,085 hit
unjena rss
DNS server, DNS service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07.03.04 00:24
유진과 유진
이금이 지음/푸른책들
다른 나라에서 살아보지 않아서 모르겠다.
내가 살고 있는 대한민국이란 나라에선 이렇다.
살인사건이 벌어지면 가해자를 비난한다.
피해자에게 연민을 느낀다.
하지만 성폭행사건이 벌어지면 둘 다 비난한다.
아니, 오히려 피해자가 피해사실을 숨겨야 할 정도로 피해자에게 손가락질 한다.

난 강간범이 싫다.
그냥 싫은 정도가 아니라 증오하며 저주하며 온갖 욕을 퍼붓고 싶을 정도로 극도로 싫어한다.
내가 세상에서 제일 싫어하는 세 종류의 인간이 있는데,
하나는 사기꾼. 또 하나는 강간범. 마지막은 강간해놓고 사기치는 족속들이다.
우리나라는 강간범들이 떳떳하게 얼굴 들이밀고 다닌다.
오히려 자기는 아니라고 먼저 꼬셔서 그렇게 했다는 식으로 사기를 치기도 한다.
중요한 건 피해자를 바라보는 시각은 그런 사기꾼의 말에 의해 부정적으로 변한다는 점이다.
불결하다고 할까. 조신하지 못하다고 할까.
그렇게 몰아가면서 피해자들을 두 번 죽이게 만들어 버린다.

이 책을 보면 그런 전형적인 성범죄가해자의 캐릭터가 등장한다.
유치원원장이 원생들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해놓고선,
피해자들이 어린아이들이란 걸 악용하여 무고죄 및 명예훼손으로 부모들을 고소하는 캐릭터.

이것이 단지 상상력이 뛰어난 어느 작가의 잘 지어진 거짓말이라면 좋겠다.
하지만 엄연히 우리 사회에서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 인물이다.
피해자들이 피해사실을 밝히는 것을 꺼린다는 걸 악용해서, 자신은 아무 잘못 없다고 사기치는 인간들.

물론.
꽃뱀정신으로 무장하여, 자기가 먼저 꼬셔놓고 목적이 뒤틀릴 땐 성범죄 피해자인 척,
무고한 남자 혹은 이성을 파렴치범으로 몰아가는 족속들.
그런 인간들도 있지만 위에서 언급했다시피,
난 사기꾼 또한 강간범못지 않게 저주하므로 그들을 변호하려는 건 아니다.

내가 말하려는 건 분명한 성폭행피해자들을 바라보는 우리들의 시각이다.
대부분 성폭행피해자들을 보면 조금 전 언급한 꽃뱀류의 족속들로 몰아간다.

처신을 똑바로 못했으니 '그런일'을 당하지 않냐며..
그럴 만하니까 '그런일'을 당하는 거라며..
'그런일'을 '당하는' 피해자들을 손가락질한다.

그래.
조심해야지.
'그런일'이 벌어질 수도 있을 만할 것 같으면 애당초 피해가는 게 제일이겠지..
헌데 조심하지 못했다고 해서 '피해자'가 손가락질 받아야 할까?

지나가다 미친개한테 물렸다.
미친개를 조심하지 않은 물린 사람의 잘못인가?
미친개를 조심하지 않았다고 해서?
조심해도 물릴 수 있는 일이다.

아무리 조심해도 당할 수 있는 일이다.
신체적으로 우세한  존재가 '강제로' '그런일'을 저질렀다면,
그건 엄연히 가해자를 비난해야 하는 일이다.

성범죄가 더 용서받을 수 없는 건 '그런일' 이후에 벌어지는 피해자와 피해자 주위 사람들의 후유증때문이다.
피해자들의 사례는 많이 드러났다.
어릴 때 성폭행을 당한 피해자가, 성인이 된 후에 가해자를 찾아가 살인을 저질렀다는 기사들도 접한 적이 있다.
성폭행을 당한 피해자가 자라면서 겪어야 하는 그 정신적고통은 당하지 않은 사람은 감히 상상하지도 못한다.
바보엄마라는 책을 보면, 강간을 당하고 임신한 딸을 키우는 바보엄마가 등장한다.
강간의 충격으로 바보가 되버린 엄마..
우행시에서는 피해자가 그 충격으로 거듭 자살을 시도하기도 한다.
이보다 더 믿기 힘들 일들을 겪고 있는 피해자들이 우리 주위에 존재하는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성범죄는 일어나선 안 될 일이다.
성범죄는 그 당시가 지나고서도 일차 이차 삼차..계속해서 사라지지 않고 아무때고 고통이 되살아날 테니.

피해자만 그런가?
피해자 주위의 사람들도 마찬가지다.

이 책을 보면 '작은유진'의 엄마가 '그런일'을 겪은 뒤에 '작은유진'을 혼내는 장면이 있다.
아무 일도 없던 거라고. 앞으로 그 얘기 꺼내지 말라고. 소리지르고 협박하며, 딸의 몸을 '박박' 씻긴다.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이란 영화와 소설에도 같은 장면이 있다.
그 일에 대해 입 밖으로 꺼내지 말라며 딸을 윽박지른다.
창피한 일..
글쎄다..

이 책에서는 '큰유진'의 남자친구였던 '건우'라는 캐릭터가 있다.
큰유진 또한 작은유진과 같은 유치원에 다니면서 같은 피해를 당한 주인공이다.
남자친구인 건우는 그 일을 모르고 있었고,
건우의 엄마는 그 당시 가해자였던 원장을 처벌받도록 온 힘을 다했으며,
방송에도 몇번 모습을 비칠 정도로 유명한 상담소장이다.
하지만 정작 자신의 아들인 건우의 여자친구가 '그런일'을 당한 아이라는 걸 알고는 둘의 이별을 명한다.
건우 또한 자신의 여자친구가 '그런일'을 당했다는 걸 알고는 마지못해 이별한다.
겨우겨우 피해의 상처를 딛고 지내던 큰유진은 그 후 다시 그 기억을 떠올리며 괴로워한다.
왜 자기 잘못이 아님에도 피해자가 사과를 해야 할까.
왜 뻔히 그 사람의 잘못이 아닌 걸 알면서도 그 사람을 받아들이지 못할까.
피해자가 왜 미안해야 하지?
그 사람의 잘못이 아닌데 사과할 필요 없다고 괜찮다고 상처를 보듬어주진 못할망정
아물지도 않은 상처를 송곳으로 쑤시고 칼로 도려내고 소금을 뿌리는 짓들을 서슴치 않고 저지른다.
직접적인 관계가 없는 사람들이야 그렇다 치더라도 그런 피해자를  그 당시에도,
혹은 그 후에 쏟아지는 손가락질로부터도 지켜주지 못한 주위 사람들이 더 미안해해야 하지 않나?
그걸 바라볼 자신이 없기에 피해자에게 없던 기억으로 강요하는 주위 사람들.
그들의 그 노력또한 이해 못하는 것은 아니다.
헌데 곁에서 바라봐야 하는 사람마저 견디기 힘들고 괴로워서 그러할진대..
정작 그 일을 직접 당한 본인은 얼마나 힘들었을까. 얼마나 견디기 힘들었을까.


만일 내 자식이 건우와 같은 상황이라면 난 어떻게 했을까.
내 아들의 여자친구가 과거에 성폭행을 당했던 아이라고 한다면 난 어떻게 했을까.
만일 내 자신이 건우와 같은 상황이라면 어떻게 했을까.
내 여자친구가 과거에 성폭행을 당했던 아이라고 한다면 난 어떻게 했을까.

모르긴 몰라도 나 또한 건우의 엄마나 건우와 다를 바 없는 선택을 했을 것이다.
'그런애'와는 만날 수 없다고 분명 그 아이의 잘못이 아니었음에도 그 아이를 떨어트리려 하지 않을까?
젠장.
나란 놈은 정작 내가 제일 싫어한다던 사기꾼과 다를 바 없는 꼴이다.
위선자. 사기꾼.
온갖 너그러운 척 착한 척은 다 해놓고 정작 내가 그런 입장에 있으면 다른 행동을 할 놈이다.
아니..
조심하라고 조심하라고 걱정하는 척은 다 하면서.. 정작..그 일이 벌어졌을 때..
조심하지 않았기 때문에 그런일이 일어난거라고 피해자에게 먼저 화살을 돌렸다.

이 책을 읽으며 줄곧 눈물이 났다.
피해자가 고통받아야 하는 사회에 대한 분노.
파렴치한 강간범들에 대한 분노.
어떻게 해야 할 지 몰라하는 피해자와 피해자 주위 사람들에 대한 안타까움.
피해자가 평생 안고 살아가야 할 그 저주스러운 기억의 무게에 대한 안타까움.
이러한 것들도 있지만, 위선에 가득찬 나 자신에 대한 분노때문에.
이 책을 읽으면서 머릿속이 복잡했다.
잊을 만하면 떠오르는 기억에 대한 헤아릴 수 없는 복잡함.
이제는 받아들일 수 있을 것 같다. 아니, 이제는 받아들여야만 한다.
똑같은 잘못을 반복해선 안되니까.

이 책은 아이가 있는 부모라면 꼭 읽었으면 좋겠다.
아니, 애 어른 할 것 없이 누구라도 읽었으면 좋겠다.
이 책에 성범죄에 대한 대책이나 그런 건 나와 있지 않지만..
최소한 피해자를 이렇게 대하면 안 되겠다라는 것은 깨닫게 해주니까.
성폭행가해자에게 한없이 관대한 대한민국이 꼭 읽었으면 하는 책이다.

평점 ★★★★★

인상깊은 구절-

삶이란 누구 때문인 건 없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그래, 시작은 누구 때문이었는지도 모르겠지만
결국 자신을 만드는 건 자기 자신이지.
살면서 받는 상처나 고통 같은 것을 자기 삶의 훈장으로 만드는가
누덕누덕 기운 자국으로 만드는가는 자신의 선택인 것 같아.

Creative Commons License 이 저작물은 저작자표시-비영리-동일조건변경허락 2.5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언제나닷컴

2천칠년 십삼번째 책
신고

'언제나 감상하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 리뷰] 체르노빌의 아이들  (17) 2007.03.06
[책 리뷰] 유진과 유진  (22) 2007.03.04
[책 리뷰] 핵 폭발 뒤 최후의 아이들  (14) 2007.02.21
[책 리뷰] 나가사키  (6) 2007.02.19
Favicon of http://ryee.tistory.com BlogIcon 호밀 | 2007.03.04 11:27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얼마전 뉴스에 20여년을 강간으로 형을 살던 죄수가 성탄절 특사로 사회에 나온지 몇개월 만에 총 40여차례에 가까운 강간, 강도를 저질렀다 하더군요.

한번의 실수로 20여년을 감옥에 있었는데 다시 나와도 그대로인것을 보면..
역시 우리나라는 너무 관대한게 아닌가 싶습니다.

사면이런거 다 없애고 무조건 무기징역 때리고 지구가 멸망해도 꺼내주지 말아야할텐데 말입니다-_-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 2007.03.05 21:26 신고 | PERMALINK | EDIT/DEL
원래 재범발생률이 특히 높다던데..
애당초 할 생각도 못 들게끔 만들어야 될 텐데 말이죠..
쩝..호밀님도 밤길 조심하세요 ;ㅅ;;
Favicon of http://moon5526.tistory.com BlogIcon 신짱 | 2007.03.04 14:4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오늘 이것 때문에 너무 화가 나 있습니다. 최근에 일어난 여중생 사건이요...
사람들 의견 들어보니 화가 치밀어 오 릅니다.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 2007.03.05 21:29 신고 | PERMALINK | EDIT/DEL
범인도 화가나고..
그 사건을 바라보는 관객(?)들의 반응또한 화가 납니다..
에휴.
신짱님도 밤길 조심하세요;ㅅ;;
Favicon of http://lovelycat.org BlogIcon 메아리 | 2007.03.04 16:28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요즘은 집단강간이 유행인지 며칠사이에 비슷한 뉴스를 듣다보니 속이 상하는데 거기에 사람들이 단 덧글이나 글들을 보니 미치겠더군요. 틈을 보이니깐 그런거라고 하는데 자취방에 혼자 있다가 당해도 문단속 잘못한 틈이 있는거고 퇴근하고 집에 가는 길에 당하면 집에 일찍 안가서 그런건가요 ;ㅅ; 어디고 안전한 곳도 없고 남자들은 다 예비강간범이라고 생각하고 불안에 떨면서 살아야하는건지 아예 세상에 나오질 말아야하는건지 -_- 재범도 많다는 소릴 들었는데 진짜 진심으로 제기능을 못하도록(약물이나 거세나...)하면 좋겠다 생각도 했습니다;;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 2007.03.05 21:36 신고 | PERMALINK | EDIT/DEL
맞아요..
피해자가 되려 욕먹고 손가락질당하는 꼴..
참 화가 납니다..
정말 강간범들은 아예 그럴 엄두를 못내게 궁형에 처하는 게 좋을 듯..
한 마디로 거세시키는..
Favicon of http://www.i-Rince.com BlogIcon rince | 2007.03.04 20:34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대한민국 바뀌어야할게 한두개가 아니죠... 휴우..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 2007.03.05 21:39 신고 | PERMALINK | EDIT/DEL
뭐부터 바뀌어야 할 지 모르겠습니다만..
저런 건 좀 바뀌었으면 좋겠습니다..
Favicon of http://ryan.goinsadong.com BlogIcon 리안 | 2007.03.04 21:2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이래저래 악순환의 반복이죠....
허술한 체제와 사람들의 의식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 2007.03.05 21:42 신고 | PERMALINK | EDIT/DEL
정말 악순환의 반복이죠..
뭐부터 바뀌어야 할 지..쩝.
jinny | 2009.11.18 23:45 신고 | PERMALINK | EDIT/DEL
과연가해자들은무슨생각을하고저러는걸까요?
Favicon of http://gomguru.tistory.com BlogIcon 비탈길 | 2007.03.04 21:5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요즘들어서 안타까운 소식들이 더욱 많이 접해지죠. 그리고 더욱 더 슬픈 건, 그런 기사 밑에 달리는 리플들.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 2007.03.05 21:42 신고 | PERMALINK | EDIT/DEL
피해사건도 안타깝지만..
그걸 바라보는 악플러들의 반응또한 화가 나더군요..
Favicon of http://mystory2.tistory.com BlogIcon | 2007.03.04 22:51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음,,,울님의 나이가 어린분 같지 않네요.~!!!
역시...느끼는것..남다름이있는듯합니다.!!..
이누님은 조용히 읽고,,느끼고 그렇게 갑니다!..낮에수목원가서 비를넘 맞아서 컨디션이조금.....
울님..부디 깃털처럼 포근하게 코,주무시기를.......
......!!!..............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 2007.03.05 23:10 신고 | PERMALINK | EDIT/DEL
오늘은 눈보라가 쳤던데..전 슬슬 늦감기기운이;;
련님도 포근한 밤 되시길 빌게요~!
Favicon of http://ruhaus.com BlogIcon 루돌프 | 2007.03.05 14:33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이래서 삼진아웃제나, 거세제도...
아니면, 어디처럼 미성년 대상 성범죄는 예외없이 무기징역...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 2007.03.05 23:11 신고 | PERMALINK | EDIT/DEL
맞아요.
오히려 사형같은 것보다..
거세처럼 수치심으로 평생을 살아야 하는 것이 더 경각심을 줄 수 있을 듯..
하긴..그 잘난 놈의 범죄자인권을 따지는 족속들때문에 과연...에휴..
Favicon of http://lalalastory.com BlogIcon 라라라 | 2007.03.05 18:35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저 또한 주위에 성폭력 피해자가 있다면 그사람을 어떻게 대해야 하나???? 이런 의문이 들기 시작합니다.
시간이 된다면 꼭 읽어 봐야겠습니다.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 2007.03.05 23:22 신고 | PERMALINK | EDIT/DEL
정말 주위에 피해자가 있으면 어떻게 대해야 할 지..
참 혼란스러울 것 같습니다..
하긴..그 피해자는 얼마나 더 혼란스러울지..
Favicon of http://rover.tistory.com BlogIcon 방랑객 | 2007.03.08 09:3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범죄에 등급이 있겠냐만
살인만큼 싸가지 없는 범죄가 강간이죠.
Favicon of http://unjena.com BlogIcon Hee | 2007.03.08 22:13 신고 | PERMALINK | EDIT/DEL
정말 가장 싫어하는 족속들이 강간범들입니다.
슬픈하늘 | 2009.08.31 00:59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우리나라가 제발 바뀌었으면 합니다.
저런놈들 제발 얼굴 못들고 다니게 했으면 좋겠음.
어떤나라는 아예 저런족속들 대놓고 망신시켜서 쪽팔리게 만드는데.. 우리나란 이게먼지....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