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main image
nan(at)unjena.com
분류 전체보기 (707)N
언제나 잡답하기.. (107)
언제나 소식모음.. (197)
언제나 감상하기.. (206)
언제나 습작하기.. (74)
언제나 좋은정보.. (118)N
언제나 결혼생활.. (4)
«   2017/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Statistics Graph
5,019,685 Visitors up to today!
Today 1,418 hit, Yesterday 1,741 hit
unjena rss
DNS server, DNS service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7.06.27 00:30

지난 대선을 뜨겁게 달궜던 이슈중에 하나.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 문준용씨의 취업특혜 의혹입니다.


지난 5월5일 국민의당은

“문준용씨의 미국 파슨스 스쿨 동료의 증언을 근거로

문준용씨의 고용정보원 입사 관련 당시 문재인 대통령 후보 개입 의혹”을 발표한 바 있습니다.


당시 증언이 공개되고 오히려,

다른 동료들이 줄을 이어 그 증언이 거짓일 가능성이 높다고 증언했었고,

고소도 이어졌습니다.


이후 검찰의 수사가 이어지던 가운데,

26일 국민의당 박주선 비상대책위원장이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서울남부지검에서 이날 오후 3시쯤 국민의당 이유미 당원을 긴급체포한 것과 관련이 있는데요.


박 위원장은 기자회견을 통해 지난 대선 때 제기했던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 고용정보원 입사 의혹과 관련,

”제보된 카카오톡 화면 및 녹음 파일이 조작된 것으로 밝혀졌다”면서 공식 사과했습니다.


문제는 이 조작된 제보를 한 사람이 국민의당 당원인 이유미씨라는 사실인데요.


JTBC 단독 보도에 따르면,

이 씨는 지시에 의한 일이라며 단독 조작으로 몰리는 건 억울하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당에서 버림받았다는 식으로 표현한 이유미 씨는,

안철수 전 후보자가 카이스트에 재직하던 시절 대학원생으로 인연을 맺었고,

이 씨가 지시를 받았다고 추정되는 이준서 씨는 안철수 후보자가 영입한 인물입니다.


이에 따라 국민의당 내부에서 안철수계파를 둘러싼 갈등이 고조되고 있으며,

꼬리자르기를 통해 안철수계파를 쳐내려는 것이 아니냐는 반응도 있습니다.


청와대는 검찰수사를 지켜보며 추후 대응을 결정하겠다는 입장을 밝혔으며,

더불어민주당은 꼬리자르기식 사과로 끝날 일이 아니라며 강경한 대응을 시사했습니다.


이번 대선조작을 계기로 국민의당이 어떤 입장을 취할 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